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7 19:35

  • 뉴스 > 정치의원

경남도의회 교육위원회 김성갑 의원

경남도내 직업계고 실습안전망구축

기사입력 2021-09-15 09:5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전국 최초의 조례라는 점에서 의미가 부각“

 

김성갑 경남도의원(더불어민주당, 거제1)이 대표 발의한‘경남도교육청 직업계고등학교 실습실 안전관리 조례’제정안이 9일 제388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경남도의회 교육위원회
김성갑 의원

이번 조례안은 특성화고 등 직업계고등학교의 특성상 실험‧실습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안전한 실습환경 조성과 안전점검‧관리 등에 반드시 필요한 사항들을 담고 있다.

 

직업계고등학교의 경우 다양한 유해물질과 안전취약 요인에 상시로 노출 될 수 밖에 없어, 실제 지난 교육부 국정감사에서 공개된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15년부터 2018년까지 특성화고 실습실에서 발생한 안전사고가 전국적으로 무려 1284건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경남은 동 기간 중 총 발생건수가 119건으로 경기, 서울, 인천에 이어 네 번째로 많은 안전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반해 직업계고 실습실의 안전관리와 관련해서는 현재까지 명확한 법령 또는 규정이 마련되어 있지 않아 김 의원이 대표발의 한 이번 조례안이 직업계고 실습실의 안전관리에 관한 의무와 책임을 규정하고 있는 전국 최초의 조례라는 점에서 의미가 부각되고 있다.

 

특히 조례안에는 실험‧실습 시 필요한 안전보호구 지원 예산을 확보토록 하고, 안전관리담당자 지정하여 연 1회 이상의 현장 안전점검 실시와 매월 4일 학교별 자체 안전점검 실시 등을 의무화는 등 안전관리에 관한 제도적 기준이 마련될 전망이다.

 

조례 제정에 대해 김 의원은“지금까지 직업계고 실습실은 높은 사고 위험성에 비해 기본적으로 갖춰져야 할 안전보호장구가 많이 부족한 실정이었다.”면서 “이번 조례 제정을 계기로 직업계고 실습실에서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정적인 재원확보와 함께 체계적으로 안전관리가 이루어 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혀다.

안종두 기자 (gi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