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9-23 오전 3:37: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거제뉴스
읍면동뉴스
경남뉴스
정치의원
기업경제
사회단체
생활체육
문화교육
관광레저
농어민뉴스
미담사례
전국핫뉴스
오피니언
칼럼&사설
독자투고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인물대담
문화&영화
거제여행
거제사람
거제기업
맛집멋집
인물동정
관공서알림
gjin이벤트
2018-07-23 오전 7:55:13 입력 뉴스 > 독자투고

[기고] 시인/수필가 김병연
이혼은 불행의 씨앗



우리나라의 이혼율은 2000년대 들어 급속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이 같은 추세라면 미국을 제치고 세계 최고의 '이혼국가'가 될 수도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진단이다.

 

이혼은 가정을 무너뜨리고 가정의 붕괴는 사회 문제와 국가 문제로 비화된다.

 

이혼의 원인은 여러 가지가 있지만, 여성의 사회경제적으로 지위가 향상되고, 시대사회적 환경 변화가 가장 큰 원인이 아닌가 싶다.

 

미국 교육부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부모의 갈등과 이혼은 자녀의 학업성취도의 가장 정확한 예측 인자이며, 자녀가 직장생활을 어떻게 할지, 장차 빈곤층으로 살아갈지, 부유층으로 살아갈지에 대해 정확히 알 수 있다는 것이다. 심지어 자녀가 얼마나 자주 병원에 갈 지와 상관관계가 높고, 자녀의 평균수명 및 자녀 결혼생활의 질과 상관관계가 아주 높다는 것이다.

 

스웨덴의 한 연구결과에 따르면 이혼은 3대까지 부정적 영향을 미친다고 한다.

 

이혼율 세계 최고로 반세기를 지나온 미국 학생들의 학력이 천문학적인 교육투자에도 불구하고 왜 늘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하위인지 짐작이 간다.

 

소문난 잉꼬부부라고 해도 싸우지 않고 살 수는 없다. 부부가 함께 살아간다는 것은 가장 쉬운 일이면서도 가장 어려운 일이라고 한다. 내 마음대로 살 수 없다는 것이 많은 부부의 한결같은 넋두리이다.

 

하지만 부부는 이해와 사랑을 바탕으로 일심동체가 되어 희로애락(喜怒哀樂)을 같이하며 죽을 때까지 헤어지지 말고 살아야 되는 존재이며 자식들이 부모 없어도 아쉬울 것 없을 때까지 건강하게 장수해야 한다. 하나님은 이혼하지 말라고 했다.

 

이혼 후 행복해진 사람보다 불행해진 사람이 씬 많다. 이혼은 본인을 위해서도 사랑하는 자녀를 위해서도 결코 해서는 안 된다.

 

이혼하면 사랑하는 아들딸이 불행하게 될 것은 불을 보듯 훤하다. 이혼하기 전에 황금백만량불여일교자(黃金百萬兩不如一敎子)란 말을 곱씹어 보고, 맹모삼천지교(孟母三遷之敎)와 한석봉의 어머니를 생각해 봤으면 한다.

 

필자가 2004년에 쓴 이혼이란 시()를 많은 분들에게 들려주고 싶다.

 

혼인은 백년가약이라 했는데/ 백년해로하자 했는데/ 고슴도치도 제 새끼는 함함하다 했는데// 세계 최고를 향해/ 무섭게 달리는 이혼율// 자식을 문제아 만들고/ 사회를 파괴하고/ 자신을 불행하게 만드는/ 이혼만은 못할 일이다.

 

노년에는 자식의 성공한 모습과 손주의 재롱을 보는 재미가 최고이다.

 

하지만 자식이 있는 사람이 이혼하면 그런 모습을 흐뭇하게 볼 가능성이 희박하고 또 희박하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늦가을, 홍시를 주렁주렁 매단 감나무가 수척하지만 얼마나 아름다운가. 자식과 명예 등의 보람을 주렁주렁 매단 인생의 가을도 얼마나 아름다운가. 자식이 있는 사람이 이혼하면 아름다운 인생의 가을을 기대하기 어렵다는 것을, 이혼은 불행의 씨앗이라는 것을 모두가 가슴 깊이 새겨 이혼 없는 건강한 대한민국이 되었으면 참으로 좋겠다.

 

시인/수필가 김병연

 

김병연 사진

 

 

 

 

 

 

 

 

 

 

 

이제 일방적으로 뿌리는 홍보, 광고시대는 지났습니다.

거제인터넷뉴스를 통한 광고는 생각하는 효과의 3배 이상입니다.


ⓒ 거제인터넷뉴스 @ gj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요청/광고문의/기사협약 634-6511

안종두 기자(ginews@naver.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거제시, 청소년 정책제안 공모전 9월 30일까지 접수기간 연장
거제시, 8월 31일 ~ 12월 11일 2020년 시민정보화교육 개강
거제시, 건설기계조종사면허증 5분 이내로 PVC 카드식으로 개선
거제시, 슬레이트 철거‧처리 및 취약계층 지붕개량 지원 사업
추석연휴 정부24(주민등록업무)·무인민원..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차세대 주민등록정보시스템을 도..

거제시, 9월 29일까지 2020년 거제청년 ..

거제시는 이달 29일까지 청년중심의 맞춤형 문화인력 ..

거제시보건소, 9월 22일부터 인플루엔자 무료..
국민연금공단, 기초연금 집중 홍보 추진 한 ..
옥포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9월 정기회의 개..
다봉회, 거제시자원봉사단체협의회 찾아 2020..
옥포청소년문화의집,『드라이브 스루-보드게임..
거제경찰서, 경찰발전협의회 회원들과 추석맞..
[오늘의운세]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거제시, 거제형 뉴딜사업 발굴 보고회 개최 ..
[5분자유발언] 이인태 거제시의원 성곽을 테마..
[5분자유발언] 전기풍 거제시의원 국도14호선..
[5분자유발언] 강병주 거제시의원 양식어업인..
㈜웰리브, 추석 명절 맞아 거제노인통합지원..
청마시인의 논문 16편 모아 「청마문학연구상..
[기고] 거제소방서 소방경 김종춘 추석 연휴 ..
추석연휴 정부24(주민등록업무)·무인민원발급..
거제면보건지소, 국도비 16억 7천만원 확보 ..
통영해양경찰서, 거제 구조라항 해상 뗏목에서..
바르게살기운동 아주동위원회 대우조선 남문 ..
[오늘의운세]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전 거제시민 1인 당 5만원” 지원 거제시 ..
거제시 - 송영길․김정호 국회의원 “조..
[칼럼] 前 거제교육장 윤동석 자라나는 세대 ..
[탈럼] 시인/수필가 김병연 유연함, 습관
고현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추석맞이 독거노인..
거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어려운 이웃에 추..
「2020년 제1회 자유학기제 꿈나르샤」 옥포중..
[시정질문 및 답변] 노재하 거제시의원 제219..
[시정질문 및 답변] 김용운 거제시의원 제219..
[시정질문 및 답변] 최양희 거제시의원 제219..
[시정질문 및 답변] 전기풍 거제시의원 제219..
[오늘의운세]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오늘의운세]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오늘의운세]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거제시, “국비 54억원 확보” 생활SOC복합화..
거제경찰서, 청사 신축공사 난항 청사 신축부..
장평동 동원밀면 이웃돕기 백미(10kg) 20포 기탁
거제시사립유치원연합회 추석맞이 이웃돕기 성..
[기고] 거제소방서 예방안전과장 옥두식, 코로나..
과일품은꽃벵이, 거제노인통합지원센터에 2020..
거제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다문화가..
[시정질문 및 답변] 이인태 거제시의원 제219..
[시정질문 및 답변] 강병주 거제시의원 제219..
[시정질문 및 답변] 이태열 거제시의원 제219..
[시정질문 및 답변] 김동수 거제시의원 제219..
[오늘의운세]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코로나19 거제시 42번째 확진자 발생 이탈리아..
거제시 100개 사업 650명 희망일자리사업 참여..
거제시, 9월 30일부터 10월 4일까지 추석 연휴..
거제시, 새롭게 도입한 해양쓰레기 관리체계 구..
거제 일자리 활성화 연구회 연구용역 착수보고..
2020년 한려해상생태탐방원 건강나누리 캠프 ..
거제경찰서 옥포지구대·생활안전협의회 추석..


방문자수
  전체방문 : 104,284,690
  어제방문 : 33,422
  오늘방문 : 4,822
거제인터넷뉴스 | 발행소 경상남도 거제시 장평로 6길23 대한1차아파트 상가 205호 (장평동) | 제보광고문의 055) 634-6511, 055) 634-6512 | 팩스 055) 634-6513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7.6.12. ㅣ인터넷 신문 발행일 2007.6.12ㅣ 등록번호 경남 아 00040호
발행인,편집인 김연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연길
Copyright by gjin.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gi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