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11-12 오후 5:35: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거제뉴스
읍면동뉴스
경남뉴스
정치의원
기업경제
사회단체
생활체육
문화교육
관광레저
농어민뉴스
미담사례
전국핫뉴스
오피니언
칼럼&사설
독자투고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인물대담
문화&영화
거제여행
거제사람
거제기업
맛집멋집
인물동정
관공서알림
gjin이벤트
2018-07-04 오전 9:33:21 입력 뉴스 > 사회단체

통영거제환경운동 연합
플라스틱 ZERO 전국 캠페인 실시



73일은 제9회 전세계 1회용 플라스틱 비닐을 사용하지 않는 날(International Plastic Bag Free Day)이다. 1회용 플라스틱·비닐을 단 하루라도 줄여보자는 절박한 심정으로 스페인 한 환경단체에 의해 제안된 이 날은 최근 심각해지는 해양폐기물 문제와 더불어 국내외 환경단체들의 플라스틱 ATTACK 같은 다양한 활동이 준비되고 있다.

 

 

환경연합은 지난 6월 28일을 시작으로 51개 지역조직 회원·시민들과 함께 플라스틱 ZERO 캠페인을 전국적으로 실시한다. 이번 캠페인은 1회용품 사용 시민·업체를 대상으로 한 캠페인에 그치지 않고 민선7기를 대상으로 진행한다는 데 의미가 있다.

 

72일은 민선 7기가 공식 출범하는 날이다. 현재 당진, 통영거제, 광양, 천안아산, 화성, 광주, 전주, 제주, 창원, 성남 환경연합 등은 72일 민선 출범과 더불어 ‘1회용품없는 민선7기 시·선언을 요청중에 있으며 일부에서는 긍정적 답변을 얻고 있다.

 

민선 7기 외에도 광주환경연합은 7-8‘1회용품 안쓰기 시민도전단을 운영할 계획에 있으며 통영거제환경연합은 통영 멍게수협장과 멍게수협 산하 금융기관에서 사용하는 1회용품 점검과 제도를 합의했고 이들과 친환경 수협 협약을 맺을 계획이다.

 

 

전세계는 플라스틱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현재도 분당 백만개의 1회용 비닐백이 사용중이며 유럽에서만도 차량 200만대 무게와 맞먹는 연간 340만톤의 운반용 플라스틱 가방이 생산되고 있다. 이렇게 해서 모인 해양쓰레기의 95%는 플라스틱이다.

 

한국의 경우 지난 4월 쓰레기 수거 중단 사태를 계기로 2030년까지 플라스틱 폐기물 발생량 50% 감축 · 70% 재활용을 목표로 한 정부대책이 발표되었다. 대책의 일환으로 대형마트, 커피전문점, 패스트푸드점과의 매장내 일회용품 사용 금지가 자발적 협약이라는 이름으로 시행중이다. 그러나 협약의 내용을 비웃기라도 하듯 1회용컵은 묻지도 않고 제공되고 매장내 1회용컵은 버젓이 사용되고 있다.

 

지난 10년간은 어느 분야 못지 않게 환경의 암흑기였다. 완화된 규제를 통해 만들어진 기업친화적인 정책은 1회용 페트병과 과대 포장지 생산을 부추겼고 인스턴트 문화·배달문화·온라인 쇼핑 문화와 더불어 편리함을 추구해 온 우리는 1회용 컵과 비닐사용에 익숙해졌다.

 

시민들의 건강을 위해, 건강한 생태계를 위해 정부는 완화된 규제를 다시 대한민국 수용용량에 맞게 법과 제도를 개선하고 시민은 내 생활 깊숙이 스며든 1회용품 사용 자제를 계획할 때가 되었다.

 

환경연합은 오늘을 시작으로 회원·국내외 시민환경단체들과 함께 1회용 플라스틱 없는 대한민국·지구를 위해 시민인식제고, 커피전문점·패스트푸드 업체의 자발적 이행 모니터링, 법제도 개선 등의 활동을 꾸준히 전개할 계획이다.

환경연합이 정부·지방정부·시민들에게 제안하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정부·지방정부: ‘1회용품 사용 제한 점검을 상시적으로 시민사회와 함께 실시한다.

지방정부: 72일 민선 7기 지자체 단체장 취임시 일회용품 없는 지방정부를 선언한다.

시민: 16개 커피전문점, 5개 패스트푸드점 등 환경부와 자발적 협약을 체결한 21개 기업 공공기관 1회용품 사용억제 지침 준수 모니터링

 

일회용품 사용 매장 제보 bit.ly/cafemoniter

일회용품 사용 공공기관 제보 bit.ly/00moniter

 

 

 

 

이제 일방적으로 뿌리는 홍보, 광고시대는 지났습니다.

거제인터넷뉴스를 통한 광고는 생각하는 효과의 3배 이상입니다.


ⓒ 거제인터넷뉴스 @ gj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요청/광고문의/기사협약 634-6511

안종두 기자(ginews@naver.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거제시, 공유민박 불법 영업 '불법 숙박업소 근절 홍보 & 지도단속'
거제시, 2018년 휴가철 축산식품 위생취약분야 점검 실시
고용·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정부지원 거제사랑상품권 특별할인판매
거제시보건소, 2018년 저소득층 노인 시력 찾아드리기 사업 실시
옥포청소년문화의집, 11월 5일까지 제13기..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사장 김경택) 옥포청소년문화의..

두 바퀴로 가는 행복한 거제 만들기 자전..

지방의제를 추진하는 거제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회장 ..

거제시 & 대우조선해양 및 협력사협의회 거제..
거제챔버소사이어티 제7회 정기연주회 11월 13..
거제경찰서, 심야시간 상가 침입 금품 절취한 ..
자동차 번호판 가림에 주의하세요 1회 50만원,..
‘화도페리호’ 둔덕면 호곡마을 ⟺ 화도..
김의원, 남부내륙철도 예타 면제 강력 촉구 거..
거제시 장기공공임대아파트 국민임대주택 236세..
옥포초, 사제동행 흙길 맨발걷기 뇌를 깨우는..
연초면 김재원 삼성치과의원 햇반 20박스(100..
거제시 청소년수련관, 거제시 청소년 바른 데이..
육영재단, 제50회 미래세대포럼 개최 홍형식 ..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거제 청년, 창업의 꿈 이루다. 거제 청년 창업..
「거제시 새로운 거제 추진위원회」 위원 25..
거제축산업협동조합 ‘아리랑봉사단, 농촌 일..
거제시청소년수련관&거제윈드오케스트라 깊어..
중앙고, 창작 개그 ‘코미디 닥터’ 웃음에서..
저마다의 고운 빛깔! 옥포초, 동아리 축제 실시
거제소방서, 옥포여성의용소방대 ‘작은예수의..
거제시장애인연맹, 2018 제4회 희망!걷기대회 ..
IBK기업은행 지원 참! 좋은 사랑의 밥차 봉사..
옥포청소년문화의집, 소아암 돕기 기부 콘서트!!..
김한표 의원, 남부내륙철도 예타 면제 강력 촉구..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거제 고현항재개발 1단계 사업, 2247억원 투입 ..
장평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어려운 이웃 LED전..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 노사 등반대회 160여 명..
거제양정초, 개교식 열려 삶의 주인공으로 행..
바르게살기운동 거제시협의회 법질서 확립을 ..
경상남도아동보호전문기관 거제사무소 찾아가..
통영해양경찰서 조직 소통강화 위한 소통협의..
옥포문화의집 『양심라면 코너』 호평 형편 ..
경남지체장애인협회 거제시지회, 제13회 거제..
건협 부산검진센터, 롯데백화점 부산본점 직원..
한우리노인통합지원센터, 거제도인맥만들기 산..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경상남도 대표축제 “거제섬꽃축제” 9일간의..
거제시와 함께 차차차~ KBS월화드라마 ‘땐뽀..
김한표 의원, 남부내륙철도 예타면제 촉구 국..
올바른 먹거리를 추구하는 제5기 거제경실련 ..
경남 공공기관 유일 온실가스 감축기관 선정 ..
거제상공회의소, 제9회 거제시 초등학생 한자..
주민이 직접 주도하는 “달보드레 마을 축제”..
[기고] 시인/수필가 김병연 국사봉에서
수양동주민센터•수양어린이집 수국 300..
옥포초등학교, 별빛과 함께하는 영재학급 체험..
경상대학교 주관 수산식품산업기술개발사업 ..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韓, 3년만에 수주량 1,000만CGT 돌파... 10월..
『NH농협거제시지부』 섬꽃축제행사 환경정화..


방문자수
  전체방문 : 88,582,363
  어제방문 : 20,999
  오늘방문 : 2,248
거제인터넷뉴스 | 발행소 경상남도 거제시 장평로 6길23 대한1차아파트 상가 205호 (장평동) | 제보광고문의 055) 634-6511, 055) 634-6512 | 팩스 055) 634-6513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7.6.12. ㅣ인터넷 신문 발행일 2007.6.12ㅣ 등록번호 경남 아 00040호
발행인,편집인 김연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연길
Copyright by gjin.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gi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