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9-19 오전 11:43: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거제뉴스
읍면동뉴스
경남뉴스
정치의원
기업경제
사회단체
생활체육
문화교육
관광레저
농어민뉴스
미담사례
전국핫뉴스
오피니언
칼럼&사설
독자투고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인물대담
문화&영화
거제여행
거제사람
거제기업
맛집멋집
인물동정
관공서알림
gjin이벤트
2017-12-14 오후 2:11:05 입력 뉴스 > 정치의원

[기고] 이행규 거제시의회 前 부의장 거제시, 거제시민에 의한 진정한 지방자치로 전환하자



OPEC 산유국 원유생산 3분의 1 소비국 "미국", 에너지 "수출국" 되었다.

 

이행규 거제시의회 前 부의장

인도 국영 전력회사
Gail lndia Ltd2018 회계연도(2018~2019)에 스팟 시장에서 LNG을 구매하는 대신 미국산 LNG 600만 톤을 수입할 계획이다. 

 

현재 인도가 수입하고 있는 연간 물량 33millonstandard cudic meters(8.25MT per annum)17~18 mmscmd만 장기 구매 계약에 따라 조달하는 물량이고 나머지는 모두 스팟 시장에서 구매하거나 단기 계약으로 구매하는 물량이다. 인도는 이를 미국산 LNG로 대처할 계획이다. 

 

Gail은 미국 Cheniere EnergyCove Point에서 생산하는 LNG2.3MT을 구매하기로 했다. 인도는 미국산 LNG20183,4월부터 수입하기 시작할 예정이다. 한편, 중국, 일본, 한국 등도 미국산 LNG을 수입하는 계약을 이미 체결했다.

 

영국BP(영국 BP(British Petroleum)사의 2016년 통계자료에 따르면 석유를 가장 많이 사용하는 나라는 미국이며, 2위가 중국, 3위가 인도, 4위가 일본 한국은 8위를 차지하고 있다. 멕시코, 베네수엘라 등은 평생 동안 아닌 지속적인 미래에 대하여도 석유가 국가산업으로 국민경제를 지켜 줄 것이라 생각했다. 그러나 그들의 원유를 수입한 미국이 세일가스의 개발로 원유수입국에서 수출국으로 전함에 따라 국가위기의 경제파탄에 이르고 있다. 

 

대우조선 쇄빙 LNG 큰 일 했다.

 

러시아 Yamal LNG 플랜트가 1208일 첫 화물을 수출했다.

 

역사적인 순간이다. 이 첫 화물 수송은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한 96,779 dwt급 쇄빙 LNGChristophe de Margeri호가 맡았다. 

 

Yamal LNG 플랜트에서 생산되는 LNG 수출 전용 쇄빙 LNG15척 중 제 1차선인 Sovcomflot 소유의 이 선박은 이날 두께 2.1m의 얼음을 헤치고 덴마크 Skagen항만으로 떠났다. 

 

Yamal LNG 플랜트의 핵심 사업은 북극 South Tambey 유전에서 연간 16.5m 톤의 LNG을 생산하는 플랜트이며 이 외에 항만과 공항 건설도 포함되어 있다. 이 프로젝트의 운영 주체는 러시아 가스 생산업체 Novatek(지분 50.1%), Total(20%), China National Corporation(20%), 중국 국영 Silk Road Petroleum Corporation(9.9%)간 합작사인 JSC Yamal LNG이다.

 

첫 수출 화물이 떠난 1208일에 열린 기념식에서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이 프로젝트가 러시아에게 엄청나게 중요하며 러시아는 북극 항로개발에 대한 사상 초유의 중대한 과업을 수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Sovcomflot 사장 Sergey Frank는 극한적인 향해 조건과 결빙 상태에서 쇄빙 LNG선과 같은 상선이 LNG화물을 실어낸 것은 사상 처음이라고 말했다. 

 

농경사회에서 산업사회로 바뀐 거제시는 역대 시장들과 지역리더들은 양대 조선소와 조선해양플랜트 산업이 우리의 미래를 지속적인 성장동력 작용을 할 것이라고 잘 못된 인식과 시각으로 거제시의 내일과 미래를 위한 도시전략설계와 도시설계는 생각조차 하지 않았고, 양대 조선소의 성장에 의지하여 막무가내 식 개발을 해 왔다는 것을 이제는 솔직히 시인 해야 한다. 

 

얼마 전 중앙일보와의 인터뷰를 한 대우조선해양의 정 성립사장이 밝힌 이제는 조선해양플랜트산업은 초 호황은 다시는 오지 않는다.”는 견해를 필자는 매우 공감하고 있다. 양대 조선소가 가장 이상적인 매출액은 세계시장의 수급과 수요에 맡는 각각 7~10조 억 원 사이이다. 그리고 해양플랜트 산업은 조선산업의 바탕 위에서 틈새시장으로 활용 될 수 밖에 없다. 전세계 운용되는 FPSO(부유식 저장, 하역 설비 플랜트)가 현재 20여 척이며, 이것들 모두 한국의 조선3사가 4년여 남짓한 기간 내에 건조한 것들이다. 앞으로 세계경기가 최고의 호황을 맞는다 해도 이러한 해양플랜트는 30여 척에 이를 수 밖에 없다. 이유는 간단하다. 전체 수요가 그것뿐이기 때문이다. 

 

최근 조선해양분야에 세계적인 전문회사인 클락슨에 따르면, 전 세계 해상에서 떠다니는 선박은 94,543척이며, 내년에 신규 발주될 선박은 1,134척 정도가 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이는 전 세계 조선소의 건조능력의 3분의 1 수준에 지나지 않는다. , 수요와 공급의 원리에 반하는 건조규모로 그 동안 각 국가들이 앞다투어 조선조나 산업단지를 만들었다 다는 증거가 되는 것이다. 

 

2018년도 거제시가 편성한 예산부터 거제시의 도시전략설계와 도시설계의 바탕 위에 편성되지 못한 것은 썩어가는 땅을 갈아엎지 않고 비료를 뿌리는 꼴이 되고 말 것이다. 지금까지 거제의 지방자치는 정당들의 모리배정치였다. 지방자치가, 정당정치나 모리배 정치가 아닌 시민에 위한”, “진정한 지방자치로의 Flip Turn(풀립 턴/ 신속한 턴)으로 거제의 내일과 미래로 전환하자!

 

 

 

 

이제 일방적으로 뿌리는 홍보, 광고시대는 지났습니다.

거제인터넷뉴스를 통한 광고는 생각하는 효과의 3배 이상입니다.


ⓒ 거제인터넷뉴스 @ gj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요청/광고문의/기사협약 634-6511

 

안종두 기자(ginews@naver.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거제시, 2018년 휴가철 축산식품 위생취약분야 점검 실시
고용·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정부지원 거제사랑상품권 특별할인판매
거제시, 모두가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지역축제 만들기에 총력
거제시보건소, 2018년 저소득층 노인 시력 찾아드리기 사업 실시
산달도 연륙교 준공 기념 제3회 거제시장..

오는 9월 30일(일) 오전 9시 거제스포츠파크에서 ‘제3..

삼거동 청사초롱 농촌체험휴양마을 『제6..

삼거동 청사초롱 농촌체험휴양마을(위원장 : 옥대석)에..

거제시, 추석 연휴 전통시장 활성화 전통시장..
[시정질문 및 답변] 전기풍 거제시의원 제202..
[시정질문 및 답변] 노재하 거제시의원 제202..
[시정질문 및 답변] 최양희 거제시의원 제202..
농협거제시지부, 주거환경개선사업 도배·장판..
옥포성지중, 비바람 뚫고 성장 장애학생 체육..
청년비전22 '제6회 사랑나눔 음식바자회' 소..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대우조선해양, 추석 앞두고 4년 만에 협력사 ..
『거제시 나부터 다함께 시민운동본부』 2018..
[성명서] 통영거제환경운동연합 한내-석포마을..
거제에서 꽃무릇을 감상할 수 있는 곳 “꽃무..
장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관내 어려운 이웃..
한우리노인통합지원센터 거제시보건소와 업무..
거제거룡 로타리클럽 제17대, 제18대 동기회, ..
익명의 독지가 수양동주민센터에 백미 20포 기탁
[기고] 시인/수필가 김병연 여행(旅行)
다봉회, 추석 명절맞아 거제노인통합지원센터..
거제교육지원청직원동아리 ‘청렴나누미’ 봉..
거제 삼룡초등학교, 유니폼 기부식 전국소년..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이영춘 상임이사 취임 본격 업무 “인적 네트..
거제시 일자리 정책 간담회 개최 거제시 새로..
김해연 경남미래 발전연구소 이사장 가덕도 ..
강병주 의원 관련 의혹 ‘정정보도’ 결정 일..
희망장난감도서관 & 거제대학교 유아교육학과 ..
[기고시] 시인/수필가 김병연 가을 노래
산달도 연륙교 준공 기념 제3회 거제시장배 섬..
거제소방서, 충주 세계소방관 경기대회 참가 ‘..
고현동 서예교실 수강생 6명 제30회 경상남도..
고현문화의집 ‘글로벌 컬처 바캉스’ 세계 각..
[건강] 식습관 기관지 건강을 지키는 따뜻한 ..
거제시자원봉사센터 제2차 거제시자원봉사운..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국내최초 중형급 잠수함 ‘도산 안창호함(KSS-..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추석 연휴기간, 9월 21~24일 생활폐기물 배출..
김해연 前 경남도의원, 궁농 다기능어항 준공..
거제시희망복지재단 행복천사 제71호 전국이..
하청면 석포마을 조부천씨 폐지 주워 모은 수..
글로벌사이버대학교 이승헌 총장 뇌교육으로 ..
[기고] 前 거제교육장 윤동석 대한민국 건국은..
거제시보건소 일본뇌염 첫환자 발생에 따른 주..
거제시 이․통장 386명 2018년 한마음대..
통영해경, 해금강 인근 해상에서 스킨스쿠버 ..
거제시자원봉사센터, 장평동 새마을 협의회·..
새장승포교회 옥포종합사회복지관에 백미 400k..
경상남도아동보호전문기관 거제사무소 찾아가..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궁농 다기능 해양관광시설” 개소식 크루즈..
[기고] 사곡만지키기대책위원장 원종태 “사..


방문자수
  전체방문 : 87,270,094
  어제방문 : 34,204
  오늘방문 : 11,662
거제인터넷뉴스 | 발행소 경상남도 거제시 장평로 6길23 대한1차아파트 상가 205호 (장평동) | 제보광고문의 055) 634-6511, 055) 634-6512 | 팩스 055) 634-6513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7.6.12. ㅣ인터넷 신문 발행일 2007.6.12ㅣ 등록번호 경남 아 00040호
발행인,편집인 김연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연길
Copyright by gjin.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gi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