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1-19 오전 6:22: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거제뉴스
읍면동뉴스
경남뉴스
정치의원
기업경제
사회단체
생활체육
문화교육
관광레저
농어민뉴스
미담사례
전국핫뉴스
오피니언
칼럼&사설
독자투고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인물대담
문화&영화
거제여행
거제사람
거제기업
맛집멋집
인물동정
관공서알림
gjin이벤트
2017-01-05 오전 9:03:22 입력 뉴스 > 칼럼&사설

[칼럼] 윤동석 前 거제시교육장
정유년 햇살 속에 닭의 지혜를 본받자



윤동석 前 거제시교육장

우주의 진리는 자연 속에 있다. 그래서 우리는 자연에서 진리를 배우면서 살아가고 있다.

 

필자는 농촌에서 태어났고 동물을 다루는 전공을 거쳐 교사시절 대부분 동물에 대한 학문을 가르치면서 동물이 자연의 섭리에 잘 순응하는 삶을 산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붉은 닭의 해 정유년 새해 어둠속에서 새벽을 알리며 동방의 먼동을 예고하는 닭으로부터 살아가는 삶의 지혜를 오늘의 교육현실에 비추어 알아 보고자한다.

 

먼저 닭은 21일간 알을 품는 기간 동안 어미닭은 아무것도 먹지 않고 정성을 다하여 참고 기다리는 인내를 발휘하여 병아리를 탄생시킨다.

 

어미 닭은 노자의 도덕경에 약팽소선(若烹小鮮)의 덕(德)을 갖고 있다고 본다.

 

약팽소선은 작은 생선을 빨리 익히기 위해 젓가락으로 이리저리 들쑤시다 보면 먹지도 못하고 버리게 되므로 참고 기다리는 덕을 말한다.

 

교육에도 아이들이 자기 스스로 배워나가는 일에 부모나 교사들이 참고 기다리는 덕이 필요하다.

 

기다리지 못하고 유아기의 아동발달 단계에 맞지 않게 지나치게 조급한 마음으로 조기영어 교육이나 선행학습을 강요하는 것도 창의력 발달의 저해요인이 된다는 것을 일깨워 주는 교육의 진리인 것이기도 하다.

 

둘째 닭은 21일째 알에서 깨어 나올 때 병아리 스스로가 아니고 껍질을 인위적으로 도움을 주어 부하된 병아리는 3개월 이내 죽거나 다리에 장애가 발생하여 정상발육을 할 수 없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지나친 자녀 과잉보호는 정신적으로 나약해져 학습도 자기 스스로 못 할 뿐 아니라, 창의성 결핍은 물론 선생님이나 부모의 주위 도움 없이는 아무것도 못하는 자주성이 빈약한 기형아로 자라게 된다.

 

교육현장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자기 스스로 할 수 있는 자기 주도적 학습 능력을 키워주는 것이다.

 

셋째 어미닭은 부하 18일째 기실에 부리로 쪼아서 알에서 병아리가 깨어 나올 수 있도록 금주기를 하는데 그때 알속에 있는 병아리도 함께 쪼아주는 일을 한다.

 

어미닭과 병아리와의 쪼아주는 시기가 맞지 않으면 병아리가 정상적인 탄생이 어렵다.

 

불교사상에 부모와 자식, 스승과 제자의 중요성을 일깨워주는 의미로 줄탁동시(啐啄同時)라 하여 줄은 병아리가 탁은 어미닭이 쪼는 일을 적기에 동시에 이루어지는 것을 말한다.

 

줄은 미성숙자가 스스로 동기유발에 의해 행하는 행동이나 도움을 요청하는 뜻이고 탁은 성숙자가 도와주는 행동의 뜻이다.

 

교육에는 적기에 아이의 특기적성을 알아내어 자기체질 자기 수준과 적성에 맞는 진로교육이 될 수 있도록 줄탁동시의 지혜를 일깨워 주고 있다.

 

오늘날 물질 만능, 학벌위주의 사회분위기에서 ‘내 자식만 잘 되면 된다’는 이기주의적 사고가 팽배하여 지나친 교육열로 ‘학습자의 쪼는 줄’은 없는데 ‘지도자의 쪼는 탁’만 강요하는 현실이 되어 사교육의 병폐로 사회에 큰 혼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앞으로 얼마 안 있어 초·중·고등학교 졸업이 있고 또한 초등학교 처음 입학하는 학생과 중·고등학교 등 상급학교에 진학하는 학생들과 학부모들은 기대와 설렘으로 기다리는 시기이다.

 

학벌지상주의에 의한 부모의 자존심, 맹목적인 학교분위기에 따라 학교를 선택하여 학생의 고통뿐만 아니라 자녀의 진로에 벗어나는 일이 없도록 신중을 기해야 할 것이다.

 

마지막으로 닭의 아침 기상법 지혜이다.

 

닭이 아침에 잠을 깨면 새벽을 알리며 목을 튀우고 제일 먼저 날개와 다리운동을 한다.

 

날개와 다리를 힘껏 펴고 흔들어보고 그리고 뛰어본다.

 

그 다음에 찬물을 마시고 그리고 골골(새들은 짹짹거림)하면서 노래를 부른다.

 

모이는 제일 나중에 먹는다.

 

운동하고 찬물 마시고 노래 부르고 모이 먹기.....이 얼마나 멋진 건강법인가!

 

아침공복에 찬물을 마시고 운동하면서 콧노래도 부르고 기분이 상쾌하면 얼마나 건강에 좋은가!

 

닭은 해가지면 섶에 올라가고 먼동이 트면 섶에서 내려온다.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것은 건강과 성공에 매우 중요한 교육요소가 된다.

 

동요에도 ‘새나라의 어린이는 일찍 자고 일어납니다’가 있지 않는가.

 

인생을 실패한 사람들의 조사에서 많은 사람들이 늦잠을 잤다고 했다.

 

그리고 일상생활속의 성인이 먹는 술(주:酒)의 한자 어원도 물수(氵)변에 닭유(酉)로서 닭이 물을 한 모금씩 쪼아 올려 먹는 모습처럼 원샷이 아니고 천천히 먹어야 건강에 좋다는 의미로 올 한해는 건강을 위해서라도 우리는 되새겨 볼 필요성이 있다.

 

자연의 섭리를 순응하며 가장 잘 실천하면서 살아가는 것이 동물이기에 우리에 좋은 교훈으로 여길 수 있을 것이다.

 

이것은 건강의 진리요 인생의 진리이고 교육의 진리인 것이다.

 

미래사회를 지혜롭게 살아갈 수 있는 인간을 키우려면 선생님이나 부모님은 우리 아이들이 자연의 섭리에 잘 순응할 수 있는 사람으로 자랄 수 있도록 해야 한다.

 

행운을 안겨준다는 붉은 닭의 해 희망찬 정유년을 맞이하여 새로운 깨달음을 전해준다는 닭의 살아가는 지혜를 통해서 우리 교육에 한번쯤 되새겨 보는 것도 중요하다고 본다.

 

 

 

 

     이제 일방적으로 뿌리는 홍보, 광고시대는 지났습니다.

    거제인터넷뉴스를 통한 광고는 생각하는 효과의 3배 이상입니다.


    ⓒ 거제인터넷뉴스 @ gj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요청/광고문의/기사협약 634-6511

 

안종두 기자(ginews@naver.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거제시, 1월 15일 ~ 3월 30일 2018년 「주민등록 사실조사」실시
거제시, 매월 첫째주 화요일 가족관계등록 야간민원실 운영
아름답고 찬란한 市 거제 제6회 거제관광투어 SNS 공모전 개최
거제시. 대대적 주정차 절대금지구역 불법주․정차 집중단속
거제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1월부터 연중 ..

거제시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청소년과 학부모들이 야..

2019년 2,579억원 목표 국·도비예산 확보..

거제시(시장 권민호)는 일자리 창출 및 관광 인프라 확..

거제시, 18개 면ᐧ동 방재단장과 공무원 등..
거제시, 센트럴 푸르지오 아파트와 국공립어린..
하청면 주민자치위원회 “하청면민과 함께하는..
수양동, 기관단체장협의회 회의 개최 2018년 ..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일본, 대만과 함께하는 병원선 촬영지 홍보 EVEN..
거제소방서, 긴급인명구조 대책회의 개최 유사..
한국건강관리협회 채종일 회장 경상남도지부 ..
제2회 “나무야” 목공동호회 전시회 개최 1월 ..
‘2017년 11월, 12월은 내가 봉사왕!!’ 따뜻..
[건강] 현기증이 나는 이유
정부는 설 명절을 앞두고 제수용·선물용 농수..
거제시농업기술센터 2018년 새해농업인 실용교..
행복천사 제68호 거제시 정보통신과 2017년 경..
거제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1월부터 연중 야간..
거제시, 1월 22일 ~ 2월 21일 2018년 여성농업..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거제시, 시민들의 답답함을 직접 듣고 해결하는..
거제소방서, 취약계층 등 1,978세대 기초소방..
[논평] 민중당 경상남도당 더불어 민주당은 적..
한울방과후아카데미 사물함.책걸상 교체 거룡..
거제시희망복지재단, 거제시자원봉사센터 청소..
한국건강관리협회 경남지부 1월 21일 일요건..
옥포2동, 거제도 국제펭귄수영축제 축제장 곳..
남부면 산불예방 캠페인 실시 산불감시원, 국..
거제팔색조라이온스클럽 ‘이·미용 및 점심식..
상문동 “세종유치원” 어려운 이웃위한 성금기탁
한국산림아카데미 총동문회장 이.취임식과 소..
거제시, 1월 22일 ~ 2월 21일 2018년 여성농업..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기자간담회] 삼성重 남준우 사장 '2019년 흑..
[입장문] 거제시장 권민호 더불어민주당 입당
[인사발령] 거제소방서 서내 전보 9명, 신규임..
동부면 대길수산 백미 기탁 어려운 이웃을 위..
[건강] 일회용 기저귀와 생리대 속 유해물질, ..
2019년 2,579억원 목표 국·도비예산 확보를 ..
거제시, 지적재조사위원회 개최 도장포지구와 ..
거제시, 1월 15일 ~ 6월 15일 2018년 상반기 ..
거제시, 노후된 슬레이트 지붕 '2018년 슬레이..
거제시농업기술센터, 1월 9일~26일 원예작물 ..
고현청소년문화의집 ‘제4기 청소년운영위원회..
거제시, ‘세종어린이집⦁유치원’ 학..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사곡산단반대' 주민 목소리 더욱 커진다 사등..
[부고] 거제署 경제2팀 진성찬 경위 모친 별세
거제시, 1월 15일 ~ 3월 30일 2018년 「주민등..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 시설운영팀 체육시설 ..
NH농협은행 경남본부 “따뜻한 사랑 나눔”으..
통영·거제·고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 2차 범..
정세균 의장 헌정특위 격려사 '새로운 대한민국..
거제소방서 남부면 선박전문의용소방대 발대식
수양동 바르게살기위원회, 이웃돕기 성금 기탁 ..


방문자수
  전체방문 : 81,410,190
  어제방문 : 17,405
  오늘방문 : 5,034
거제인터넷뉴스 | 발행소 경상남도 거제시 장평로 6길23 대한1차아파트 상가 205호 (장평동) | 제보광고문의 055) 634-6511, 055) 634-6512 | 팩스 055) 634-6513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7.6.12. ㅣ인터넷 신문 발행일 2007.6.12ㅣ 등록번호 경남 아 00040호
발행인,편집인 김연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연길
Copyright by gjin.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gi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