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6-22 오전 8:50: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거제뉴스
읍면동뉴스
경남뉴스
정치의원
기업경제
사회단체
생활체육
문화교육
관광레저
농어민뉴스
미담사례
전국핫뉴스
오피니언
칼럼&사설
독자투고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인물대담
문화&영화
거제여행
거제사람
거제기업
맛집멋집
인물동정
관공서알림
gjin이벤트
2010-06-22 오전 10:56:31 입력 뉴스 > 인물대담

한국건강관리협회 '자외선을 막아라'
태양 앞에 여유로워지는 법



뜨거운 태양의 유혹에 현혹되지 말기를, 그유혹에 이끌렸다가는 엄청난 자외선에 노출되고 말 것이다.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그래서 흔히들 꽃에 비유되곤 하는 여성들이여, 당신은 꽃과 달리 햇빛을 볼수록 사그라질지도 모를 야속한 운명에 처해 있다는 걸 알아야 한다.

 

다만 ‘피부노화’ 라는 엄청난 결과를 감당 할 수 있다면, 산과 바다로 나가도 좋을 것이다. 그렇다해도 자외선 차단제를 바른 뒤여야 한다는 걸 잊지 말자.

 

이에 한국건강관리협회 경남지부(원장 곽동엽)는 피부노화를 막기 위해 자외선 차단에 대하여 알아본다.

 

□ 어떻게 골라야 하는 것일까?

미국식품의약국(FDA)과 한국식품의약품안전청은 자외선 차단제를 노화방지성분으로 인정하고 있다. 그만큼 일상에서 자외선 차단제는 필수품인 셈. 허나 자외선 차단제는 피부 상태에 따라 신중하게 골라야만 한다.

 

먼저 자외선 차단성분이 자신의 피부에 알맞은 것인지를 살펴본 후, 모이스처라이저를 고를 때의 기준처럼 보습, 에몰리언트, 항산화성분 등을 따져 봐야 한다.

 

흔히 모이스처라이저와 자외선 차단제를 따로 생각하는데, 요즘 자외선 차단제 하나만으로 기초화장을 끝낼 수 있는 제품들이 많다.

즉 자외선 차단제 안에 보습제, 화이트닝성분, 진정성분, 항산화제 등을 넣어 하나만 바르면 모든 기초화장이 끝나는 것이다.

이런 제품을 고르면 따로 로션을 쓸 필요가 없다.

오히려 쓰는 것이 피부에 부담이 된다.

 

같은 성분의 제품을 겹겹이 바르면 오히려 필요 이상의 유분만 쌓여 모공에 트러블을 일으킬 뿐이다.

따라서 아침에는 자외선 차단제 하나로 기초화장을 끝내고, 로션은 저녁에만 바르면 된다.

 

화장품에 사용되는 자외선 차단 성분은 수십종이 있지만 실제로 자외선을 완벽하게 차단해주는 성분은 몇 가지 뿐이다.

 

그 이유는 대부분의 자외선 차단 성분이 파장이 짧은 UV-B는 차단해주지만, 파장이 400나노미터에 이르는 UV-A는 간과하기 때문이다.

UV-B는 피부를 발갛게 달아오르게 하고 열이 나게 하며 심한 경우 화상을 입히기도 한다. 반면 UV-A는 피부 깊숙이 침투하여 기미와 주근깨, 색소침착, 주름 등을 형성한다.

 

이 두가지 광선 모두를 차단해야 진정한 햇볕으로부터의 보호가 이뤄지는 것이다.

대개 SPF지수만으로 자외선 차단제를 고르지만 이것은 UV-B차단효과의 지속 시간을 나타내는 것일 뿐, UV-A에 대해서는 아무 정보도 주지 못한다. 결국 소비자 스스로 성분을 확인하고, 선택하는 길 밖에 없다.

요즘은 SPF지수 이외에 UV-A차단지수를 뜻하는 PFA나 차단등급을 뜻하는 PA가 제품에 함께 표기되고 있어 선택에 도움을 준다.

PA는 효과에 따라 PA+, PA++, PA+++등의 3등급으로 나뉜다.

 

□ 이 정도면 나에게 맞을까?

SPF 15라는 숫자는 무엇을 뜻할까?

만약 SPF 15의 제품을 바른다면, 제품을 바르지 않았을 때 보다 15배 세기의 광량을 견딜 수 있다.

 

이 말은 등산을 할 때에 보통의 광량 아래서 20분이면 얼굴이 붉어졌던 사람이 SPF 15제품을 바르고는 300분 정도를 버틸 수 있다는 뜻이 된다.

따라서 자외선 차단제를 선택할 때는 평소 본인의 자외선 노출량을 따져서 SPF와 PA등급을 선택할 수 있을 것이다.

일반 사무직이라면 SPF 15에 PA++정도면 충분하다.

하지만 야외업무가 많은 사람들은 SPF 20이상에 PA+++를 권한다.

 

해변에서는 광선의 세기가 워낙 강하고, 땀과 물에 의해 자외선 차단제가 지워지므로 자주 덧발라주는 수고를 무릅써야 한다. SPF 30 이상에 PA+++를 바른다고 해서 안심할 수 는 없다.

또 어떤 제품을 쓰더라도 2~3시간 간격으로 덧발라야 한다.

 

탁월한 효과를 위해 무조건 차단지수가 높은 것을 구입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그 차단 성분이 자극적인 화학성분이라는 것을 알아야 한다.

또 자외선 차단제를 구입할 때는 그 기준을 절대로 브랜드에 두지 말라. 자외선 차단성분의 화학자극을 줄이기 위해서는 진정성분과 항산화제가 많이 함유된 것이 좋다.

 

성분 표시에서 비자볼롤(bisabolol), 알란토인(allatonin), 우엉뿌리(burdock root), 감초뿌리(licorice root),녹차 등의 이름을 접한다면 일단 합격점수를 줘도 좋다.

 

◉ 피부가 손상을 막는 몇 가지 원칙

 

1. 가장 훌륭한 자외선 차단제는 양산, 모자, 긴 팔의 옷이다.

 

2. 자외선 차단제를 반드시 기초손질의 마지막 단계에 발라주어야 한다.

 

3. 자외선 차단제를 바른 후 곧바로 태양아래서면 차단효과가 크지 않다.

반드시 외출하기 15~20분 전에 발라야 한다.

 

4. 자외선 차단제는 피부에 얇은 막을 만들 정도로 많이 발라야 한다.

 

로션처럼 적은 양을 바르면 차단효과가 떨어진다.

 

5. 일부 고급브랜드는 기껏해야 30ml밖에 안 되는 자외선 차단제를 엄청난 고가에 판매하고 있다.

하지만 자외선 차단제는 차단 성분이 올바로 들어 있느냐가 중요할 뿐 브랜드별 차이는 거의 없다.

또한 너무 비싼 자외선 차단제를 사용하면 충분히 바르지 못해서 차단효과가 떨어지기도 한다.

 

 

 

 

이제 일방적으로 뿌리는 홍보, 광고시대는 지났습니다.

거제인터넷뉴스를 통한 광고는 생각하는 효과의 3배 이상입니다.


ⓒ 거제인터넷뉴스 @ gj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요청/광고문의/기사협약 634-6511

 

용재희 기자(ginews@naver.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거제시, 모두가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지역축제 만들기에 총력
거제시, 시민참여포인트 지급방식으로 불법유동광고물 수거보상제
거제시보건소, 2018년 저소득층 노인 시력 찾아드리기 사업 실시
거제시, 가로수 전정사업 '아름다운 도시미관 및 수목 환경' 개선
제56회 옥포대첩기념제전 행사로 시내버스..

거제시(시장권한대행 박명균)는‘제56회 옥포대첩기념..

거제예총, 시민과 함께하는 ‘희망거제’ ..

(사)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거제지회(지회장 정애순..

‘4차산업 스마트시티 거제’ 공약관련 1차 토..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 조직혁신 교육 전 직원..
경상남도아동보호전문기관 거제사무소 찾아가..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대우조선해양, 그리스 마란가스社로부터 LNG운..
거제경찰서 제65대 강기중 거제경찰서장 취임식
버드 앤 피쉬 체험장 개장 20여종 500여 마리..
거제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제10기 청소년상담..
거제시종합사회복지관 노인일자리 시장형사업단..
거제여성새로일하기센터 직업교육훈련 수료식 ..
거제시, ‘라임어린이집’ 학대피해아동 위해..
해녀문화예술컴퍼니, 해녀문화 알린다 제56회..
“한국산림아카데미 제4기 양묘‧조경수 ..
한국건강관리협회 거창 승강기대학 건강캠페인..
두산중공업 터빈·발전기 사회봉사단과 함께하..
‘2018년 5월은 내가 봉사왕!!’ 따뜻한 마음과..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논평] 통영거제환경운동연합 6.13 지방선거 ..
[기고] 시인/수필가 김병연 인맥관리와 예절
거제시, 폭력없는 세상을 꿈꾸다 직원대상 4..
한화리조트 채용설명회 700여 명 몰렸다 10월..
거제시 청소년, 충무공 이순신 기리며 ‘옥포..
거제소방서, 유인도서 지역 초기 화재 진압을 ..
거제시, 3개 사업 140억 확보 2019년 신규 일..
거제시, 하반기 ‘희망근로지원사업’으로 공..
수양동 주민자치위원회 수양동 주민센터에 성금..
둔덕면 청마꽃들축제 추진위원회 간담회 청마..
월남전참전자회 거제시지회 호국보훈의 달 맞..
거제시양성평등기금지원사업 “찰떡궁합 daddy ..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대우조선해양, 세계 최초 완전재액화시스템 적용..
거제시, 학동해수욕장 23일 개장식 안전기원제..
변광용 거제시장 인수위 출범 ‘새로운 거제 ..
한국외식업중앙회 거제시지부-뚜레쥬르 고현점..
복모임, 어려운 환경 어린이 위해 거제YMCA지..
옥포초등학교청정 사이버 공간을 위한 사이버 ..
거제소방서청렴도 1위 달성을 위한 청렴 순회교육
경상남도노인보호전문기관 창원 대동백화점에..
거제도서관,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도서관 ..
거제여성새로일하기센터, 6월 29일 '2018 취..
통영해양경찰서 욕지도 선착장 물에 빠진 장애..
[오늘의운세] 가장 간단하고 부담없이 운세보기
농협거제시지부, 영농철 맞아 매실수확 일손돕..
거제경찰서, 성폭력 피해자 보호 거제성폭력..
아웃백스테이크 거제점과 행복한 만찬 청소년..
거제시여성인력개발센터 ‘아이돌보미의 역할..
거제여성새로일하기센터 직업교육훈련 산후케..
[건강] 무더위 쫓는 시원한 음료 건강한 치아..
거제공고, 거제옥포대첩기념제전 참가! 승전행..
[기고시] 시인/수필가 김병연 두 번째 봄-2
한우리노인통합지원센터 냅킨아트공예 프로그..
진목초, 찾아가는 장애 이해 교육 실시 인형..


방문자수
  전체방문 : 85,229,674
  어제방문 : 25,320
  오늘방문 : 7,533
거제인터넷뉴스 | 발행소 경상남도 거제시 장평로 6길23 대한1차아파트 상가 205호 (장평동) | 제보광고문의 055) 634-6511, 055) 634-6512 | 팩스 055) 634-6513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7.6.12. ㅣ인터넷 신문 발행일 2007.6.12ㅣ 등록번호 경남 아 00040호
발행인,편집인 김연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연길
Copyright by gjin.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ginews@naver.com